전남취업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허니버터칩 조회 7회 작성일 2021-10-07 11:41:53 댓글 0

본문

'전남에서 한 달 살아보기'...취업·창업에 농어촌 정착까지! / YTN

’전남에서 한 달 살아보기’ 인기…숙소 등 제공
단순 체험 넘어 취업·창업으로 농어촌 정착 유도

[앵커]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한적한 농어촌이 휴가지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실제로 전남에서는 외지인들이 와서 한 달 살아보는 프로그램이 인기입니다.

김범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예부터 삼베가 많이 나기로 이름난 고장입니다.

여성과 어르신도 쉽게 운전할 수 있는 친환경 전기차가 논길을 달립니다.

삼발이가 도착한 곳은 유기농 농장,

고추와 깻잎, 옥수수를 따느라 구슬땀을 흘립니다.

[김미정 / 경남 김해시 장유동 : 주위 사람들에게 공기 맑은 전남지역을 많이 소개해서 이런 프로그램들이 앞으로 더 많아지면 좋겠고 추천하고 싶은 정말 좋은 프로그램입니다.]

배가 고프다 싶을 즈음 군침이 절로 나는 맛있는 새참이 도착합니다.

쪽과 감 등 친환경 재료로 자연 그대로의 멋을 살리는 천연 염색 기술도 배워 봅니다.

단순한 체험을 넘어 취업과 창업으로 연결시키기 위한 특화 프로그램입니다.

[김동익 / 서울시 송파동 : 내 사랑하는 사람을 찾아서 내 아이를 낳아야 하겠다, 내 아이의 고향은 이곳 '전남 보성'으로 만들어야겠다는 새로운 계획, 꿈이 생겼습니다.]

민화를 그려 나만의 부채도 만들어 봅니다.

농촌의 일상 등을 직접 체험하고 있는 이들은 '전남에서 한 달 살아보기'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외지인들입니다.

자치단체에서 숙소와 프로그램 비용을 제공하고 체험객은 식비만 부담하면 됩니다.

[가형호 / 폐암 수술 선교사 : 특히 육신의 질병이나 마음의 고통이 있는 사람들은 시골에 와서 살게 되면서 정말 자연의 소중함을 느끼면서 생명의 소중함도 느끼게 됐어요.]

도시와 농촌의 문화적 차이를 이해하고 귀농과 귀어에 시행착오를 줄이기 위해 지난해 처음으로 도입된 '전남에서 한 달 살아 보기',

인기 있는 특화형 공간에는 이미 예정한 20명이 체험을 마치고 10여 명이 대기하고 있을 정도입니다.

[심향란 / 보성 천연염색공예관장 : 제가 정말 여기에서 이분들을 위해 해 줄 수 있는 것은 전라남도 보성에서 자리를 잡아서 살 수 있게끔 1차 산업, 2차 산업, 3차 산업 해서 융복합 6차 산업의 기술을 전수해 드리는 게 저의 임무입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체험객이 다소 줄었지만, 자치단체에서는 집과 농지 구매 등 미래 전남도민을 위한 다양한 정보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YTN 김범환[kimbh@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15_20200801022010345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Gordon Chang : 일단 안전보장이 우선일거 같은데... 숙소를 제공한다는게 평생 숙소가 될거 같아 무섭다
SuperJylee : 여름은 그나마 먹거리, 할거리 있는데... 겨울은... 우짤꼬.
EO S : 와! 정말 살고싶다! 전남에서 20년 살았는데 또 가고싶어서 몸이 근질근질 아 아토피네 ㅋㅋ
Justice League : 신안에서 한달 살아 본다면.........
편한마음 : 관건은 병원과 학교인것 같습니다.

'전남에서 살아보기'...취업·창업에 인구 유입까지! / YTN

[앵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자연스럽게 유지되는 농산어촌 생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전라남도에서는 먼저 살아보기 프로그램이 인기입니다.

6차 산업과 접목하는 특화형의 경우 취업·창업과 인구를 늘리는 효과도 내고 있습니다.

김범환 기자가 성공 사례 발표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기자]
자연에서 얻은 천연 재료로 쪽빛 등을 입혀 옷에 숨을 불어넣는 공간입니다.

공예관 한쪽에서 천연 염색 작품 전시회가 한창입니다.

귀농을 꿈꾸는 도시민들이 염색 기술을 배워 정성껏 만든 작품입니다.

[조선아 / '전남에서 살아보기' 체험객 : 천연 염색의 많은 작품을 체험할 수 있어서 좋았고 무엇보다 공기가 너무 좋아서 코로나를 잊으면서 생활했던 것 같습니다, 한 달 동안. 정말 좋았습니다.]

밤에는 별이 쏟아지는 쪽빛 하늘 아래에서 천연 염색 패션쇼도 열렸습니다.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멋진 옷은 그윽한 정취가 느껴지는 한옥과 어우러져 환상적인 장면을 연출합니다.

옛 그대로를 살린 길쌈놀이 한마당도 펼쳐졌습니다.

절도 있는 춤사위의 검무와 아름다운 한춤도 조촐한 아트 페스티벌 분위기를 한껏 돋웠습니다.

[윤연화 / 전라남도 인구청년정책관 : 도시민들이 농어촌 지역에 오기 전에 준비과정으로서 기존에 살고 계시는 원주민들과 같이 교류하고 자신이 나중에, 장래에 생활할 수 있는 과정을 찾아가는 그런 체험 프로그램으로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일반형과 특화형 등 '전남에서 살아보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마을은 모두 26곳,

짧게는 5일에서 길게는 두 달까지 머물 수 있는데, 일부는 현지에서 취업과 창업까지 하면서 인구도 늘어났습니다.

[김재철 / 전남 보성군의회 의장 : 고착화하고 있는 농어촌의 고령화와 공동화를 극복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지속해서 농어업인 유입과 정착 가능한 취업과 창업 프로세스 구축을 위해서 필요한 사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자연의 소중함이 더 간절하게 느껴지는 가운데 '전남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은 사람들의 웃음소리가 넘쳐나는 농산어촌을 만드는 데 한몫하고 있습니다.

YTN 김범환[kimbh@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15_20201206132545268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쑴xoom : 몇번 가서 살아봤는데, 맞긴함. 돈도 벌고ㅋㅋㅋ 여기댓글 일부러 자기내들만 잘 살려고 다른 사람들 못 오게 수쓰는거임..?
룰루 : 집에 있고말지.. ㅋㅋ
IBK와이 : 이건 거리두기가 아닌 게 아닌지...
어쨌든 사람들이랑 접촉해야는데;;
의원야무진 : 남원은 피하자
Sung Woo Nam : 떼끼...방송에서 이런사기방송 하면안됨...

'전남에서 살아보기'...취업·창업에 인구 유입까지! / YTN

[앵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자연스럽게 유지되는 농산어촌 생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전라남도에서는 먼저 살아보기 프로그램이 인기입니다.

6차 산업과 접목하는 특화형의 경우 취업·창업과 인구를 늘리는 효과도 내고 있습니다.

김범환 기자가 성공 사례 발표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기자]
자연에서 얻은 천연 재료로 쪽빛 등을 입혀 옷에 숨을 불어넣는 공간입니다.

공예관 한쪽에서 천연 염색 작품 전시회가 한창입니다.

귀농을 꿈꾸는 도시민들이 염색 기술을 배워 정성껏 만든 작품입니다.

[조선아 / '전남에서 살아보기' 체험객 : 천연 염색의 많은 작품을 체험할 수 있어서 좋았고 무엇보다 공기가 너무 좋아서 코로나를 잊으면서 생활했던 것 같습니다, 한 달 동안. 정말 좋았습니다.]

밤에는 별이 쏟아지는 쪽빛 하늘 아래에서 천연 염색 패션쇼도 열렸습니다.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멋진 옷은 그윽한 정취가 느껴지는 한옥과 어우러져 환상적인 장면을 연출합니다.

옛 그대로를 살린 길쌈놀이 한마당도 펼쳐졌습니다.

절도 있는 춤사위의 검무와 아름다운 한춤도 조촐한 아트 페스티벌 분위기를 한껏 돋웠습니다.

[윤연화 / 전라남도 인구청년정책관 : 도시민들이 농어촌 지역에 오기 전에 준비과정으로서 기존에 살고 계시는 원주민들과 같이 교류하고 자신이 나중에, 장래에 생활할 수 있는 과정을 찾아가는 그런 체험 프로그램으로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일반형과 특화형 등 '전남에서 살아보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마을은 모두 26곳,

짧게는 5일에서 길게는 두 달까지 머물 수 있는데, 일부는 현지에서 취업과 창업까지 하면서 인구도 늘어났습니다.

[김재철 / 전남 보성군의회 의장 : 고착화하고 있는 농어촌의 고령화와 공동화를 극복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지속해서 농어업인 유입과 정착 가능한 취업과 창업 프로세스 구축을 위해서 필요한 사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자연의 소중함이 더 간절하게 느껴지는 가운데 '전남에서 살아보기' 프로그램은 사람들의 웃음소리가 넘쳐나는 농산어촌을 만드는 데 한몫하고 있습니다.

YTN 김범환[kimbh@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15_20201206035103464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팩트폭행 해적단 : 지방이 발전 못 하는 이유: 텃세 가오
밍찡이 : 순간 지구인이 사시는 곳인줄 알고 ㅋㅋㅋㅋ 들어옴 거긴 전북이었죠
이락 : 절대 안가 전라도 뿐만 아니라 어딜가든 시골 영감 텃세 오짐
Ta jiri : 저길 어디라고가 .. 겁도없이
spicca : 그리고 보니까 신안도 끼어있던데 노예체험도 시켜주려나

... 

#전남취업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02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kunwoo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